사용할수록 실망스러운 OSX - spaces, cmd-tab

Computing 2009.03.09 15:10

나는 여러가지 작업을 동시에 수행한다. 터미널도 열개 가까이 띄우고 각각의 터미널들이 다른 작업을 다른 호스트에서 수행하도록 하고 있다. 또한 개개의 작업들은 특정 space 에서 수행하고 있다.
이 때 터미널에서 뭔가를 작업하다가 그 터미널이 접속된 호스트에서 실행된 X application 으로 전환하기 위해서 입력해야 하는 커맨드는

  1. 우선 오른손을 마우스로 옮긴다.
  2. expose 버튼을 누른다.
  3. 마우스를 움직여 원하는 윈도우를 선택한다.

일단, 오른손을 움직여야 한다는 사실 자체가 마음에 안든다.

그럼 키보드 만으로 조작하는 방법은? 직관적으로 command-tab 을 누르게 되는 게 요즘 PC 를 쓰는 사람들의 "본능" 이다.
자, 그러면 command tab 을 눌러 보자! 어이쿠!!!! 만약 터미널에 포커스를 맞추기 전에 mail 이라도 확인하거나 웹서핑이라도 하고 있었다면, 의도하던 X application 으로 focus 가 옮겨지는 일이 발생하는 것이 아니라 Mail 이나 Firefox 로 가 버린다. Mail 이나 Firefox 가 다른 space 에 있다면 space 까지 확 바뀌는 멋들어진 체험을 하게 된다 (이건 최근의 OSX 업데이트에서는 spaces 설정 창에서 옵션으로 최소한 space 는 바뀌지 않도록 설정할 수는 있다) 즉, 아래와 같은 순서로 조작을 했을 경우 :

  1. Firefox 가 위치한 9 번 space 에서 RFC 문서를 읽고 있었다.
  2. 원격 호스트에 접속되어 있는 Apple Terminal 이 열려 있는 1 번 space 로 가서 Apple Terminal 에서 gvim 을 실행시켰다.
  3. 화면에는 gvim 이 뜬다. 그러나 포커스는 가 있지 않은 상태이다.
  4. gvim 에서 편집 작업을 하기 위해 부지불식간에 command tab 을 누른다.
  5. space 가 움직이는 화려한 애니메이션과 함께 당신은 아까 보고 있던 Firefox 에 디스플레이되어 있던 RFC 문서를 마주하고서는 "헉" 하는 단말마의 비명을 내지른다.
  6. 1번으로 간다. 이 과정이 수십번 반복되면 단말마의 비명은 ***로 바뀔지도 모른다.

이러이러한 사정으로 인해 키보드의 expse 단축키를 쓸 수 밖에 없는데 (오른손 검지손가락을 되도록이면 키보드의 J 에서 떨어지지 않도록 하는 것이 목적임), 이놈이 또 너~~~무 잘 만들어 둔 인터페이스라서... 당황스럽다 못해 화가 나기까지 한다.

일단 expse 를 활성화 시키면 화면의 창들이 넓게 퍼진다. 이 상태에서 창을 선택하려면 오른손을 움직여서 화살표키를 눌러 주어야 한다!! 이게 싫으면 탭키를 누를 수도 있는데, 일견 원하는 동작을 하는 것 같지만, 동일한 space 에 한 app 에서 띄운 여러개의 창이 있으면 탭키 한방에 그 app 의 창들만 한꺼번에 선택된다 -_-;;  즉, 내가 원하는 창(window)을 선택할 수가 없게 되어 있는 것이다!! 오른손을 움직여서 화살표키를 누르면 되지 않느냐고 한다면 "아~네~" 라고 대답해 드리리.

정말 가렵다 가렵다.. 화도 마구 난다.

한 space 에 있는 순수한 "창" 들 간에서만 focus 를 전환할 수 있는 방법은 정녕 없단 말인가!!!


tags :
Trackback 0 : Comments 7
  1. BlogIcon skyisle 2009.03.09 22:56 신고 Modify/Delete Reply

    찾아보니깐 witch라는 유틸이 있네요~ http://www.manytricks.com/witch/ 잠깐 사용해 보니 괜찮은것 같네요 :)

    • BlogIcon Orchistro 2009.03.10 11:52 신고 Modify/Delete

      그런 유틸리티가 OSX 에는 많죠. 물론, 5%씩 모자라는 OS 의 인터페이스를 보충해 주는 툴들이 많다는 것은 좋은 일이나 그 사실은 그만큼 OSX GUI 의 기본 인터페이스가 "훌륭"하지 않다는 것의 반증이겠지요? ㅎㅎ, 아무튼 감사합니다.

    • BlogIcon Orchistro 2009.03.10 14:01 신고 Modify/Delete

      Witch 는 X11 app 들을 표시해 주지 못합니다. ㅠ_ㅠ

  2. BlogIcon cman 2009.03.10 13:32 신고 Modify/Delete Reply

    여기에... 예측에 의한 습관적인 ALT-TAB & CMD-W .... 흐미... ㅜㅜ
    여기서 얻는 교훈은 돌다리도 두드려보고 ...

    OSX쓰며 새로 생긴 습관은 ALT-TAB을 누르고 눈으로 확인하고 손 띄기...ㅡㅡ
    가끔 생각나면 CMD-`로 이동하기...

    무슨 개똥 철학이 있어서... 고집을 부리고 있겠죠...

    ps> ^F4도 있네요.. (X윈도는 못 잡는게 문제지만...)

  3. yeatz 2009.04.28 19:05 신고 Modify/Delete Reply

    마이티 마우스, 혹은 다버튼 마우스를 사용할 경우에는 오히려 spaces와 expose가 더 편하더군요.
    오히려 alt+tab은 여러개 작업을 할때 내가 지금 전환하는 창이 뭔창인지 몰라서 한번씩 불러봐야 하지만 spaces와 expose는 눈으로 고르니 전 더 편하더라고요.

    저의 경우 마이티 마우스의 휠 클릭 : spaces,
    마우스 측면 클릭 : expose
    이렇게 쓰면, 오히려 키보드없이 마우스로만 해서 편합니다.

    • BlogIcon Orchistro 2009.04.30 03:09 신고 Modify/Delete

      네, 맞습니다. 사람마다 자신의 작없 스타일이 있으며, 하는 일의 종류도 다릅니다. yeats 님 (예이츠라고 읽으면 되나요? ^^) 이 말씀하신 것 처럼 편하게 생각하시는 분들도 많이 계시더군요 ^^

      저 역시 "마우스로 사용하는 엑스포제-" 는 매우 좋아합니다. 처음 맥을 사용하던 시절, 집에서는 맥, 회사에서는 리눅스를 쓰고 있었는데, 회사의 리눅스를 쓰다가 나도 모르게 마우스의 양 옆을 꽉 움켜쥐는 자신을 발견하고서는 흠칫했던 기억이 있을 정도로 중독성 강한 기능이죠. ^^; 단지, 그 기능을 키보드를 이용해서 사용하고자 할 경우 본문에서 언급한 불편함이 있다는 것이 문제입니다.

      저는 단지, cmd-tab 의 개념과, 창의 개념, space 의 ... seamless 하게 (우리말로 뭐라고 해야 하죠? ㅠ_ㅠ) 다른 인터페이스와 융화되지 않고 있는 점 등 자질구레한 면들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든지, 제가 Mac 을 이용하는 환경과 그 인터페이스가 맞지 않는다든지, 제가 당연시하고 있어서 으례 '이러이러하게 동작하겠지'라고 기대하고 있던 것들이 엉뚱하게 동작하거나 할 때의 좌절감(?)과 당혹감(?)을 이 글에서 좀 "과격하게" 이야기했을 따름입니다.

      사람에 따라 다들 다르게 느끼는게 당연하지요 ^^

Write a comment

티스토리 툴바